한인 소식

제3회 적도문학상 수상 소감 김영준 / 우수상 한국문협 인니지부장상

112 2019.04.27 21:59

본문

제3회 적도문학상 수상 소감 김영준 / 우수상 한국문협 인니지부장상

1039610477_1556377191.675.png

미국 최고의 명문대 경영대 학생들에게 가장 바라는 것이 무엇인지 묻는 질문을 했더니 지금보다 글을 더 잘 쓰고 싶다는 응답이 가장 많았다고 한다. 부와 권력, 명예 등 우리가 흔히 생각할 수 있는 응답이 아니라서 의외였지만 군더더기 없는 담백한 글쓰기에 대한 바람은 동서고금을 막론하고 정말로 멋진 일인 것 같다. KITA 자카르타지부에 부임하고 두 달 남짓 되어서 모든 것이 어리둥절할 때 우연하게 알게 된 적도 문학상 공모에 어쭙잖은 글 올려도 되는지 무척 망설였다. 혼자서 이것저것 생각나는 대로 지껄여보는 것을 좋아하기는 하지만 그래도 타고난 재능의 쟁쟁한 사람들이 부지기수인데 망신만 당하는 것이 아닌지 걱정도 컸다. 

하지만 아이들과의 속 깊은 대화의 기회가 늘 부족한 요즘 아빠의 철부지 어린 시절 추억거리를 하나 풀어내면서 언젠가는 꼭 한번 전하고 싶었던 이야기를 할 수 있다는 생각에 용기를 내서 펜을 들기를 잘한 듯싶다. 잘나고 재주가 많은 사람들이 갈수록 넘쳐나는 요즈음 과연 어떻게 살아가는 것이 보람되고 참되며 후회 없는 삶인지 아무도 모르지만 늘 만사에서 호기심을 잃지 않고 의욕과 의지가 충만한 그런 삶을 사는 것이 최고의 목적이자 본질이리라.

턱없이 부족한 나에게 너무나도 큰 영광을 주시고 무엇보다도 특히 하늘이 주신 최고의 재능중 하나인 멋진 글쓰기의 매력 속으로 본격적으로 몰입할 수 있는 계기를 만들어주신 적도 문학상에 깊은 감사의 말씀드린다.

Total 1,880건 1 페이지
제목
OKTA 아이디로 검색 2019.06.25 5
OKTA 아이디로 검색 2019.06.21 18
OKTA 아이디로 검색 2019.06.18 42
OKTA 아이디로 검색 2019.06.18 31
OKTA 아이디로 검색 2019.06.15 71
OKTA 아이디로 검색 2019.06.15 43
OKTA 아이디로 검색 2019.06.14 56
OKTA 아이디로 검색 2019.06.13 54
OKTA 아이디로 검색 2019.06.10 63
OKTA 아이디로 검색 2019.06.05 111
OKTA 아이디로 검색 2019.06.05 71
OKTA 아이디로 검색 2019.06.02 73
OKTA 아이디로 검색 2019.06.02 78
OKTA 아이디로 검색 2019.06.02 74
OKTA 아이디로 검색 2019.06.01 74
OKTA 아이디로 검색 2019.05.31 89
OKTA 아이디로 검색 2019.05.29 86
OKTA 아이디로 검색 2019.05.29 71
OKTA 아이디로 검색 2019.05.26 77
OKTA 아이디로 검색 2019.05.26 73
OKTA 아이디로 검색 2019.05.25 77
OKTA 아이디로 검색 2019.05.25 89
OKTA 아이디로 검색 2019.05.25 80
OKTA 아이디로 검색 2019.05.23 79
OKTA 아이디로 검색 2019.05.23 80